본문 바로가기

보고/듣고/즐기고/영화

영화 밀정 리뷰 .. 먹먹해지는 가슴



절찬리 상영중인 영화 밀정을 보았다.

일제시대 의열단의 활약상?이라기 보단 고난을 그린 영화인데


소재때문일까..얼마 전에 개봉한 영화 암살과 많이 비교가 될 수 밖에 없었던 영화다.


영화를 다보고 난 뒤 드는 생각은..

가슴이 먹먹하다..라는 것?


영화 암살은 그냥 잘 만든 오락영화라는 생각이 들었는데

영화 밀정은 오락영화라기보다는

일제시대 의열단의 고난과 고뇌와 고통을

현재까지 개봉한 모든 영화를 통틀어 잘 묘사했다는 느낌이다.


쾅쾅 터지고 주인공이 날라다니고 

총알 한 방 안맞고 


이런 액션 활극이 아니라


그냥 덤덤히..담백하게

드라마 형식으로 풀어나간다.


때문에 화려한 액션을 기대하고 본 사람이라면

자칫 실망할 수도 있을 것 같다.


근데 영화가 나타내려했던건

화려한 액션이 아니었을터..아무튼


정말..고생 많으셨을거란 생각이 든다.

일제시대 독립운동가분들..



영화의 주인공 송강호

나무랄데 없는 연기를 했다만

예전 영화속 캐릭터가 계속 겹쳐보였다

워낙 다작을 하다보니 어쩔수 없는걸까..


공유와 함께 영화 속 유머담당이기도 하면서

이중 간첩으로서 고뇌하는 내면연기도 잘했지만..



이제는 명실상부 흥행보증수표가 된걸까

부산에 이어 경성으로 향하는 공유

시대극과 잘 어울릴까 걱정했는데

의외로 괜찮게 영화에 녹아들어갔다.


다만, 몇몇 장면에서는 뭔가

연극을 한다는? 혹은 연기를 하고 있네?

라는 느낌이 들 정도로 어색했던 부분이 있었다.



이 예쁜 배우를 제대로 활용하지 못하다니..

영화 속에서 굉장히 매력있게 비중있게 활약할 줄 알았는데

기대보다 못미쳤던 캐릭터



밀정에서 건진 보물이라고 해야할까..

여러 영화에서 단역과 조연으로 내실을 다진 배우이기에

좋은 기회를 놓치지 않고 맡은바 최선을 다해주었다.


밀정에서 가장 기억에 남는 배우



이병현의 등장은 알았으나

박휘순까지 나오는 줄은 몰랐다.

수 십명의 일본순사들과 시가전을 펼치며

초반 임팩트를 담당


하지만 개인적으로 좋아하는 배우는 아니다

연기가 다 똑같아..



의열단 단장으로 분한 이병현

내 예상보다 영화에 많이 출연했다.

짧은 장면에서도 불꽃 카리스마(민호우)를 발휘한

로맨틱 성공적 가이


메그니피센트7도 기대중..



참고로 조승우도 영화 암살에서 의열단장 역할을 맡았다.

개인적 취향으로는 조승우가 조금 더 잘 어울렸다고 생각


영화가 조금 길고..끝나야할 것 같은 장면에서 안끝난다는 단점이 있는데..

화려한 액션에 치중하지 않고 그 시대 의열단원들의 힘든 생활을 엿본다는 느낌으로 보면..

절로 애국심이 생길 수 있는 영화 밀정.





  • 허니레빗 2016.09.17 10:30 신고

    영화 밀정 보셧내요!!
    저도 밀정을 봤는데 진짜 너무 감동적이더라구요..ㅠ 전 특히 한지민씨의 고문 받는 연기부분에서 너무 감명 깊게봤는데.. 정말lainy님 말대로 한지민씨의그. 연기력과 미모의 부분의 비율이 너무 적게 나온거같았어요!ㅜ

  • 블라 블라 2016.09.17 22:35 신고

    저도 오늘 밀정 봤는데 너무 피곤해서 앞부분에서 살짝 졸았.... ㅇㅅㅇ;;;

    • lainy 2016.09.18 22:36 신고

      영화가 재미 없었나보네요. 아무리 피곤해도 재밌으면 보실텐데. 밀정이 약간 좀 지리한 면도 있죠 ㅎ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