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70506


첫째날(5/6): 공항에서 마카오 시내로 → 페리타고 홍콩  미드타운 에스컬레이터  소호  침사추이  센트럴 야경(심포니 오브 라이트)

둘째날(5/7): 타이파빌리지  샌즈코타이  윈펠리스 호텔  세나두 광장(야경)  성 바울 성당(야경)

셋째날(5/8): 세나두 광장  성 바울 성당  성 라자루 성당구  펠리시다데 거리  아마사원  마카오 타워  콜로안 빌리지  세나두 광장




홍콩에서 어딜 갈지 딱히 정해놓진 않았다.

이번 여행의 중심은 마카오였고

홍콩은 단 하루 머무는 일정이었으니


게다가 뭐..이미 두 번 정도 와서

주요 여행지는 다 돌아보았으니


정말 발길 닿는대로 

돌아다니기로 했다.


페리터미널 위치상

센트럴에 접근이 가장 편했고

도보로 갈 수 있는 곳 중

가깝고 또 가고싶었던

소호쪽을 가보기로 했다.



낡고 좁고 길다란 빌딩이

아슬아슬 서 있는 풍경은 홍콩의 상징

사람이 어떻게 살 수 있을까? 싶을 정도로

낡고 비좁은 빌딩도 많은데 집 값은 비싸..ㄷㄷ



어수선함과 분주함이 공존하는 것도

홍콩만의 매력



트램과 자동차 그리고 사람이 함께하는 도로..?

트램은 정말 낭만적인 교통수단 같다.

물론 매일 내가 저걸 타고 다닌다면 낭만은 일상이 되겠지만

뭔가 CD로 음악을 계속 듣다가 LP로 한 번 들을때의 기분이랄까



몇 년 전이나 지금이나

별 다를 바 없는 홍콩의 빨간 택시


서울의 택시는 몇 년만 지나면

새 것으로 교체가 되는데



센트럴의 삐까번쩍한 빌딩들

몇 년 전 처음 왔을때만 해도

눈이 휘둥그레졌지만

요새는 서울에도

이런 지역이 많아져서..



어렵지 않게 미드레벨 에스컬레이터 입구 발견

처음 그리고 두번째 왔을땐 조금 헤맨 기억이 난다.


워낙 언덕이 경사가 급하게 져서

사람들의 이동을 돕기 위해 만들어졌다지..



에스컬레이터 타러가는 길

몇 년 전 왔을 때랑 또 다르네



드디어 에스컬레이터 등장

올때마다 느끼는건데

왜..내려오는 사람을 위한 배려는 없는가!

이 더위에!!


굉장히 많은 인원을

수송 중인 에스컬레이터



미드레벨 에스컬레이터는

손쉽게 위쪽으로 올라갈 수 있는 장점도 있찌만

또 손쉽게 소호쪽을 구경할 수 있는 장점도 있다.



시민의 편의를 위해 만들어졌지만

이제는 홍콩을 상징하는 상징물이 되어버린.



소호만의 분위기가 물씬 느껴지는 풍경이

양옆으로 지나간다.



화려하고 반짝이는 소호의 모습 뒷면엔

이런 지저분하고 후즐근한 모습도 있다.



미드레벨 에스컬레이터를 타고 올라가다가

아내가 잠시 들르자고 했던 아이스크림 집



워...크..크기와 모양이 화려..;;

사람들로 바글거렸다. ㄷㄷ

지난 번에 왔을땐 이 가게가 없었나?

없었으니까 아내가 가자고 안했겠지?

맛집 탐정 레이더 사냥꾼 아내님


사실 여행을 다니면서

맛집 음식 등엔 별 관심이 없던 나였는데

아내님 덕분에 뭔가 여행이 풍성해졌다.



소호에 있다는 벽화마을?-_-을 가다가 마주친

테슬라 자동차. 우리나라에서 보기 힘든.



뭔가 빌딩을 길게 늘인듯한 느낌이

그냥 높기만한 게 아니라

좁다랗게 높으니 더 높아보인다 (응?)



저 중앙에 있는 골목길에

벽화가 그려져있다고 한다.



오..이미 많은 사람들이 벽화를 구경하고 있다.

사실 별 거 없어보이는데..왜 유명해진걸까?



센스있는 벽화임은 인정하나

벽화가 많은 것도 아니고..

그냥 지나가다 들를 정도는 되는데

일부러 찾아올 정도는 아닌 것 같다.


사람 모으니 참 쉽네 ㅋㅋ



다시 에스컬레이터를 타러 가는 도중 또 다시 보는 소호 풍경



아까 그 빌딩 풍경과 마찬가지로

홍콩에 처음 왔을땐 여기도 진짜 신기해보였는데

요새는 서울도 못지 않게 예쁜 거리들이 많아져서

놀랍거나 신기하지도 않다.



중앙 하단에 보이는 게 에스컬레이터

정말 끝도 없이 이어져있다.



보안에도 신경쓴 CCTV



중간중간 에스컬레이터가 끊기고

평지로 된 곳을 걸은 뒤



다시 타야되기도..



홍콩 미드레벨 에스컬레이터 시작지점부터 끝 지점까지 전 구간 탑승 완료



여기가 바로 끝지점.

시간이 많은 분만 시도하길-_-a

뭐 의미도 없고 시간도 없어지고 체력도 없어진다 ㅋㅋ



가장 간과했던 사실은

올라갈 땐 에스컬레이터가 있지만

내려갈 땐 계단으로 가야한다는 사실 ㅋㅋㅋ


조금만 내려가서 소호쪽으로 가본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다른 카테고리의 글 목록

아시아여행/2017_홍콩 카테고리의 포스트를 톺아봅니다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