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70506


첫째날(5/6): 공항에서 마카오 시내로 → 페리타고 홍콩  미드타운 에스컬레이터  소호  침사추이  센트럴 야경(심포니 오브 라이트)

둘째날(5/7): 타이파빌리지  샌즈코타이  윈펠리스 호텔  세나두 광장(야경)  성 바울 성당(야경)

셋째날(5/8): 세나두 광장  성 바울 성당  성 라자루 성당구  펠리시다데 거리  아마사원  마카오 타워  콜로안 빌리지  세나두 광장


하버씨티 쪽으로 가다가 본 푸드리퍼블릭

내사랑 페퍼런치를 처음 만난곳//_//



하버씨티쪽으로 왔다.

언제나 사람들로 넘쳐난다.

진짜, 말 그대로 넘쳐난다.



09년에 첨 홍콩 왔을땐

하버씨티 보고 진짜 깜짝 놀랐는데

세번쨰 보기도 하고..


요샌 한국도 이런 대형 쇼핑몰이 많아져서..

이젠 하버씨티를 봐도 무덤덤..



그런데도 이 곳을 온 이유는

바로 BLT버거를 먹기 위해+_+



캬..13년에 아내랑 왔을때

정말 맛있게 먹었던 기억이 있어서 다시 왔다.


여행지를 두번 온 것도 레어한데

같은 음식점에 또 왔다 ㄷㄷ



여전한 분위기



근데 요샌 서울도

이런 분위기?의 가게는 많아서

또 무덤덤..ㅋㅋ



다시 봐도 예쁜 메뉴판

종이 질도 좋다

글씨의 배치도 균형있고 

뜬금없는 메뉴판 평가ㅋㅋ



맥주를 시켜본다.

뉴욕 라스베가스 그리고 홍콩

BLT버거가 있는 도시인가보다

언젠가 SEOUL도 적히길



쉬운듯 어려운 것 같다

이런 분위기의 인테리어



궁금해서 시켜본 매운 치킨 윙

궁금한건 그냥 참읍시다 여러분

맘 속에만 담아두세요


-_-

맛은 별로였다 ㅋㅋ



BLT버거의 메인 BLT버거

두툼한 고기 패티가 일품 츄릅츄릅



식사시간보다 조금 이르게 오다보니

우리는 기다리지 않았는데

나올떄쯤 가게 밖으로 줄이 길게 늘어서있다 ㅎㅎ

왠지 뿌듯?-_-



마카오로 가는 페리 시간이 조금 남아서

BLT버거랑 가까운 여기저기를 좀 돌아보기로



오..13년엔 무민카페 없었던 것 같은데



예쁜? 속옷으로 가득한 식스티 에잍 에잇!!!

내가 여자였으면 여기서 한 보따리 사갈 것 같다



바로 옆에 있던 캐릭터 샵



확실히 09년 13년 그리고 17년 하버씨티에 오다보니

뭔가 조금조금씩 변한 건 있는데

전체적으로 비슷하여 큰 흥미는 없이

그러나 덕분에 쫓기지 않고 편하게 둘러보았다.


이제 마지막으로

심포니 오브 라이트 구경하고

마카오로 넘어가야지


.

.

.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다른 카테고리의 글 목록

아시아여행/2017_홍콩/마카오 카테고리의 포스트를 톺아봅니다

티스토리 툴바